[텐아시아=이은호 기자]
b.a.p

b.a.p

그룹 B.A.P가 신곡 ‘필 소 굿(Feel So Good)’ 뮤직비디오의 관람 포인트를 전했다.

B.A.P는 21일 오후 새 앨범 발매를 앞두고 네이버 V앱을 통해 ‘B.A.P 카니발 카운트다운(B.A.P CARNIVAL COUNTDOWN)’의 생중계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대현과 영재는 ‘필소굿’ 뮤직비디오에 대해 “정말 재밌게 촬영했다”고 알렸다. 대현은 “감독님이 세트장을 마련하시더니 ‘얘들아 놀아봐’하고 가셨다. 뭘 해야 재밌을까 생각을 많이 하면서 하나씩 던지고 던지면서 만들어진 게 ‘필 소 굿’ 뮤직비디오”라고 설명했다.

영재는 “기대해도 좋다. 정말 재밌게 나왔다”면서 “이번에 외모 몰아주기도 했다. 젤로가 정말 재밌는 표정을 지었다”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방용국은 “여섯 명이 함께 찍는 씬이 많았잖아. 정말 프리했기 때문에 너무나 즐겁게 했다. 기억에 남는 비디오다”고 소회를 밝혔다.

B.A.P는 오는 22일 0시 새 앨범 ‘카니발’의 전곡을 공개한다. ‘카니발’에는 타이틀곡 ‘필 소 굿(Feel so good)’을 포함해 ‘투데이(Today)’, ‘카니발(Carnival)’, ‘고(Go)’, ‘알바트로스(Albatross)’, ‘마이 걸(My Girl)’까지 총 6곡이 수록돼 있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V앱 방송화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