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복면가왕

복면가왕

방송인 김구라가 가수 김구라의 다이어트 비화를 폭로했다.

21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24대 가왕자리를 둔 복면 가수들의 한 판 노래 승부가 펼쳐졌다.

네 번째 대결의 주인공은 지구촌과 번개맨. 두 사람은 ‘복면가왕’ 방송 사상 최초로 팝송을 불러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들은 라디오헤드의 ‘크립(Creep)’을 선곡해 무대를 꾸몄다.

대결 결과, 번개맨이 승리를 거뒀다. 지구촌의 정체는 바로 부활 10대 보컬 김동명. 김구라는 반가움을 표하며 아는 척을 했다. 그는 “동명이가 다이어트를 한다며 배즙만 먹더라. 그런데도 살이 안 빠져 물어봤더니, 하루에 배즙을 30봉지씩 먹는다”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