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툰드라쇼2’ 권혁수 “‘SNL’은 사바나 같은 곳…여기는 편해”

[bnt뉴스 조혜진 기자] ‘툰드라쇼2’ 권혁수가 ‘조선왕조실톡’과 ‘SNL’의 촬영 분위기를 전했다.

1월26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IFC몰 CGV 4관에서 진행된 MBC에브리원 ‘툰드라쇼2’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황석정, 김원준, 정시아, 손진영, 권혁수, 조윤호, 박진주, 신주환, 민지영, 황미영, 김보라, 장도윤이 참석했다.

이날 권혁수는 ‘SNL’과 ‘조선왕조실톡’ 촬영 현장의 차이를 묻는 질문에 “대본 중심이지만, 많은 애드리브와 재미가 허용이 된다는 점은 같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SNL’이 사실 사바나 같은 곳이다. 먼저 물지 않으면 물린다. 여기서는 제가 먼저 물기 때문에 편하다. 제가 옆에 손진영 형, 조윤호 형을 많이 물고 있다”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덧붙여 그는 “여기서는 역사적 고증이 기반이 되다보니 공부를 하게 되더라. 촬영하며 날로 성장하고 배우고 있다”고 이야기했다.

한편 새롭게 찾아올 ‘툰드라쇼2’는 28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