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요리원정대 이경규

요리원정대 이경규

MBC ‘무한도전-예능총회’ 출연 당시 예능인이 활약하기 힘든 쿡방은 없어져야 할 방송이라고 분노했던 이경규가 셰프들과 함께하는 요리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바로 MBC가 설특집으로 준비한 ‘이경규의 요리원정대’가 그것이다.

‘이경규의 요리원정대’는 연예인 요리원정대가 지역 곳곳을 다니며 특산물과 식재료를 공수해 최고의 실력을 자랑하는 셰프들과 한 팀을 이뤄 새로운 레시피를 개발하는 야외 리얼 요리 배틀 프로그램이다.

제작진은 지난 1월 중순, 체감온도 영하 20도를 밑도는 최강 한파에도 불구하고 경기도 양평, 김포, 파주 등 야외에서 녹화가 진행됐지만 연예인 원정대와 셰프들의 열정을 꺾을 수는 없었다고 밝혀 관심을 모은다.

차별화된 주방 조건과 예측 불가능한 식재료의 존재 등 다양한 복불복 장치를 통해 기존의 단순한 쿡방을 벗어나 시청자들의 재미를 한층 더 끌어올릴 ‘설특집 이경규의 요리원정대’는 오는 설 연휴기간 2회에 걸쳐 시청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대한민국 대표 셰프테이너 레이먼 킴, 빅마마 이혜정, 일식 유희영, 중식 이산호 등 최강의 셰프 군단과 함께 문희준, 신봉선, 샘 해밍턴, 샘 오취리, 김상혁, 허안나, 조정민, 미르가 연예인 원정대원으로 큰 활약을 펼치게 된다.

특히 “대한민국 쿡방의 원조는 바로 나!”라며 강한 자부심을 보인 이경규는 모든 요리를 사전 시식하며 쿡방 대부로서의 확고한 캐릭터를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나 혼자 산다’, ‘마이 리틀 텔레비전’, ‘복면가왕’ 등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예능 트렌드를 이끌어가고 있는 MBC에서 설을 맞아 야심차게 준비한 ‘이경규의 요리원정대’에 시청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MBC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