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온더로드

온더로드

혼성그룹 어쿠스틱콜라보가 소속된 뮤직크리에이티브그룹 무브먼트제너레이션의 새로운 프로젝트 그룹 온더로드가 26일 정오 첫 번째 디지털 싱글 ‘나의 길’을 발표했다.

온더로드는 정원보, 차빛나, 고영인 등으로 구성된 3인조 혼성 그룹이다. 이미 이들은 각각 네이브로(정원보), 메리라운드(고영인) 그리고 차빛나 라는 이름으로 자신들만의 색깔있는 음악을 만들며 활동하고 있다.

지난해 겨울, 호흡을 맞춰 참여하게 된 콘서트에서 콜라보레이션 무대를 통해 만난 이들은 편안하게 이야기하듯 사람들에게 위로가 되는 노래를 만들어보고 싶다는 생각을 나누며, 프로젝트 그룹을 결성했다. ‘여행 중’이라는 의미의 ‘온더로드’라는 프로젝트 그룹명을 짓고, ‘나의 길’을 완성했다.

‘나의 길’은 온더로드의 리더이자, 이승철 ‘그날에’, ‘해낼 수있다’를 작사, 작곡한 정원보가 만들었다. 여기에 맑은 차빛나의 음색과 정원보의 하모니가 어우러져 완성도를 높였다. 편안하고 잔잔히 젖어드는 고영인의 클래식 기타 소리가 듣는 즐거움을 더한다.

온더로드가 새로운 스타일의 음악을 선보이는 형태의 뮤지션 그룹으로 음악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무브먼트 제너레이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