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마마무

마마무

걸그룹 마마무가 프리 싱글을 공개하며, 컴백 신호탄을 쏜다.

26일 마마무 소속사 측은 “마마무가 데뷔 후 첫 정규음반 발표를 앞두고, 오는 29일 프리 싱글을 기습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첫 번째 정규음반은 오는 2월 말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지난 6월 발표한 타이특곡 ‘음오아예’가 수록된 두 번째 미니음반 ‘핑크 펑키(Pink Funky)’ 이후 7개월 만이다. 아울러 데뷔 후 첫 정규음반인 만큼 가요계 안팎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난 2014년 6월 데뷔 음반 ‘헬로(Hello)’로 가요계에 첫 발을 뗀 마마무는 뛰어난 가창력과 화려한 퍼포먼스, 신인답지 않은 무대매너로 단번에 대중의 시선을 사로잡으며 대세 걸그룹으로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지난 해 6월, 두 번째 미니음반 타이틀곡 ‘음오아예’를 통해 한 층 젊어진 음악과 비주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실력파 걸그룹 다운 무대 위에서의 꾸밈없는 솔직함과 재치 넘치는 애드립으로 남성 팬은 물론, 여성팬들의 호응 속에 걸크러쉬의 대표주자로 떠올랐다.

마마무는 현재 신보 작업에 한창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RBW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