랩스타의 탄생 스윙스 12억`랩스타의 탄생` 스윙스 "지난해 12억 벌었다" 매출 영수증 공개`랩스타의 탄생` 스윙스가 "지난해 12억원을 벌었다"고 고백했다.스윙스는 25일 방송된 MBC 다큐스페셜 `랩스타의 탄생`에서 "지난해 12억원 벌었다. 래퍼 중 제일 많이 벌었다"면서 매출 영수증을 공개했다.스윙스와 같은 저스트뮤직 소속인 씨잼은 "우리 회사에서 내가 제일 적게 돈을 번다. 계산해봤을 때 지난해 2억원을 벌었다"고 했다.스윙스는 저스트뮤직을 이끌고 있으며, Mnet `쇼미더머니`에 출연해 인기를 끌었다.이날 `랩스타의 탄생`에서는 정신질환으로 의병제대한 뒤 랩 레슨생을 모집해 영리활동 논란에 휩싸인 스윙스 외에도 블락비 지코, 방탄소년단 랩몬스터의 이야기가 그려졌다.`랩스타의 탄생` 스윙스 "지난해 12억 벌었다" 매출 영수증 공개정보뉴스팀한국경제TV 핫뉴스ㆍ박기량 명예훼손, 박기량이 밤새 겪었을 고통스러웠던 SNSㆍ홍수현 키이스트와 재계약 "얼굴도 천사, 의리도 천사"ㆍ서울대 출신이 개발한 "하루 30분 영어" 화제!ㆍ3개월간 먹은 약, 클릭 한번으로 확인 "함께 먹으면 안 되는 약 있다"ㆍ 치주염, 구취 방치했더니 세균이 몸속 깊은 곳 까지?ⓒ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