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예은 기자]`삼시세끼 어촌편`의 자타공인 머슴 손호준이 도시로 복귀했다.



11일 ‘삼시세끼-어촌편2’ 최종회 방송에서는 차승원 유해진 손호준 세 식구가 만재도를 떠난 후 오랜만에 다시 만나 후일담을 나누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세 식구는 만재도 때와는 사뭇 다른 스타일로 나타나 `연예인 포스`를 물씬 자아냈다.



특히 머슴 캐릭터로 귀여움과 사랑을 독차지했던 손호준은 블랙 컬러의 `스타워즈` 엠보 로고가 박힌 디자인 유나이티드 맨투맨 셔츠를 화이트 셔츠 위에 매치해, 심플하면서도 감도 높은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한편, tvN 예능프로그램 ‘삼시세끼-어촌편2’ 후속으로는 2주 뒤인 오는 1월 1일부터 ‘꽃보다 청춘 ICELAND’가 방송된다.



★재미로 보는 기자 생각



만재도에 있을 때도 스타일 좋았다는 건 안비밀.



yeeuney@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출발드림팀’ 심으뜸, 세계적인 ‘엉짱’이 꿈? 무보정 몸매 봤더니 세상에…
ㆍ안철수, 새정치연합 탈당…"새로운 정치세력 만들 것"
ㆍ대학가상가, 광교(경기대)역 `리치프라자3` 투자열기로 후끈!
ㆍ‘런닝맨’ 신세휘, 한효주 닮은 극강미모…미래가 기대되네
ㆍ`SNL코리아6` 이세영, 도희에 "`응사` 찍고 배우병 걸렸다며?" 돌직구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