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은수 서울경찰청장, 조계사 방문 “한상균 도피행위 좌시할 수 없다”





구은수 서울지방경찰청장이 8일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의 피신처인 조계사를 방문해 조계종 측에 한 위원장의 신병 확보와 관련한 협조를 요청했다.





구 청장은 이날 오전 11시 15분 서울 견지동 조계사를 방문해 대웅전에서 삼배를 한 뒤 조계사 정문에서 조계종 화쟁위원장인 도법스님과 조계사 주지 지현스님에게 한 위원장의 자진퇴거를 요청하는 입장을 밝혔다.





구 청장은 당초 도법스님을 면담할 계획이었으나 조계종 측이 면담을 거부해 만남이 성사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구 청장은 "경찰은 한상균의 도피행위를 더 이상 좌시할 수 없다"면서 자진퇴거를 요청하고 "그렇지 않을 경우 경찰은 불가피하게 법적 절차에 따라 영장집행을 할 수밖에 없으니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강신명 경찰청장은 전날 기자간담회에서 "한 위원장의 체포영장을 집행하겠다고 조계사 측에 요청하거나 물밑으로 조율하는 등 방안을 검토해야 할 시점에 이르렀다"며 한 위원장 검거를 본격적으로 준비하겠다는 뜻을 내비친 바 있다.





한편 한 위원장은 지난달 14일 서울 도심에서 열린 1차 `민중총궐기` 집회에 참가하고서 경찰의 포위망이 강화되자 이틀 뒤인 16일 밤 조계사로 피신했다.





그는 애초 2차 총궐기 집회 다음날인 이달 6일까지는 거취를 결정하겠다고 밝혔지만, 시한을 하루 넘긴 7일 "정부가 추진하는 `노동개악`이 중단되면 출두하겠다"며 당장은 조계사를 나갈 의사가 없다는 입장을 내놨다.







구은수 서울경찰청장, 조계사 방문 “한상균 도피행위 좌시할 수 없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2016년 공무원 봉급표, 능력따라 임금인상률 달라진다…9급 초임은 ‘4.2%↑’
ㆍ황정음, 이영돈 PD와 열애? 알고보니 프로골퍼 이영돈 "결혼은 아직" (공식입장)
ㆍ대학가상가, 광교(경기대)역 `리치프라자3` 투자열기로 후끈!
ㆍ300년 전 침몰한 보물선 `산호세` 발견, 실사판 원피스…가치는 얼마?
ㆍ노총각 정우성 가슴에 불지른 김하늘, `나를 잊지 말아요` 역대급 비주얼 컷!…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