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은수 청장, 조계사 방문 "한상균 위원장 자진 출두하라" 압박

구은수 경찰청장이 조계사에 피신 중인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에 자진 퇴거하지 않을 경우 영장을 집행하겠다고 경고했다.

구은수 서울지방경찰청장은 8일 서울 종로구 조계사를 방문해 "한상균의 도피 행위를 더 이상 좌시할 수 없다"며 "빠른 시일 내에 자진 퇴거하지 않을 경우 영장을 집행할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구은수 청장은 "한상균은 경찰의 출석 요구는 물론 법원에 체포영장과 구속영장 발부됐음에도 출석을 거부하고 계속 불법행위를 선동하고 있다"며 "공권력이 이를 집행하지 못한다는 사실 자체가 국가 법질서 체계를 흔드는 것"이라고 말했다.

구은수 청장은 오전 11시30분쯤 정복을 입고 일주문 앞에서 합장을 올린 뒤 조계사 호법국장 지오 스님과 대웅전으로 들어갔다. 구은수 청장은 대웅전에서 향을 올리고 삼배를 올린 뒤 일주문으로 나와 조계사와 신도들에 "영장이 발부된 한상균이 조계사로 도피한 이후 경찰의 검문검색 과정에서 많은 불편을 감내하고 협조해 주신 조계사 측에 감사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구은수 청장, 조계사 방문 "한상균 위원장 자진 출두하라" 압박

[온라인뉴스팀]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컬투쇼` 비, "대중목욕탕 가면 사람들의 시선에 움츠러든다"`무슨 일?`
ㆍ`암 완치 선언` 지미 카터 전 대통령, 투여받은 `신약` 무엇?…
ㆍ대학가상가, 광교(경기대)역 `리치프라자3` 투자열기로 후끈!
ㆍ`부탁해요 엄마` 조보아 상상임신 고백, 최태준 반응이 `답답 유발자`…
ㆍ노총각 정우성 가슴에 불지른 김하늘, `나를 잊지 말아요` 역대급 비주얼 컷!…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