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신명 경찰청장은 8일 조계사에 도피 중인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에 대해



"경찰은 도피행위를 더이상 좌시할 수 없어 오늘 오후 4시부터 24시간 이내에



경찰의 체포영장 집행에 순순히 응할 것을 마지막으로 통보한다"고 밝혔다.







강 청장은 "통보된 기한 내에 자진출석하지 않을 경우 법적 절차에 따라 엄중하게 영장을 집행할 것"이라며



조계사 강제진입 후 한 위원장에 대한 검거 작전을 예고했다.



강 청장은 이날 오후 서대문구 미근동 경찰청사에서 긴급 기자간담회를 열어



"경찰이 그동안 불법·폭력 시위를 수차례 주도한 혐의로 법원의 구속영장까지 발부된 한상균을 조기에 검거하지 못해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린 데 대해 매우 송구스럽다"며 이같이 밝혔다.



강 청장은 한 위원장에 대해 수차례의 조직적인 불법·폭력 행위를 주도하고 종교시설로 도피한 채 계속 불법행위를 선동,



법과 국민을 무시하는 매우 중대한 범법행위를 저지르고 있다고 지적했다.


양승현기자 yanghasa@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뉴코아 강남점 화재 진압완료, 인부 2명 연기흡입…화재 원인은?
ㆍ황정음, 이영돈 PD와 열애? 알고보니 프로골퍼 이영돈 "결혼은 아직" (공식입장)
ㆍ대학가상가, 광교(경기대)역 `리치프라자3` 투자열기로 후끈!
ㆍ300년 전 침몰한 보물선 `산호세` 발견, 실사판 원피스…가치는 얼마?
ㆍ노총각 정우성 가슴에 불지른 김하늘, `나를 잊지 말아요` 역대급 비주얼 컷!…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