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스트칩·미국 옴니비전, 이미지센서 신제품 출시

영상보안장치용 영상처리칩 제조업체인 넥스트칩(대표 김경수)이 세계 3위 이미지센서 회사인 미국 옴니비전과 손잡고 개발한 ‘AHD SIP CMOS 이미지센서’(사진)를 출시했다. 이미지센서는 빛을 인식해 이미지로 보여주는 반도체다.

이번 신제품은 촬영한 영상을 먼 거리에서도 화질 저하 없이 송신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이현동 기자 gra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