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부터(9월1일)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되는 주택의 분양가격 산정에 활용되는 기본형 건축비가 0.73% 오릅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3월 1일 고시 이후 노무비, 건설자재 등 가격변동을 고려해 기본형건축비를 개정·고시한다고 31일 밝혔습니다.

이번 기본형건축비 상승요인은 철근, 동관 등 원자재 가격은 하락했으나 투입가중치가 높은 노무비 상승에 따른 것이며 분양가 상한액은 전체 분양가 중에서 건축비가 차지하는 비중에 따라 차이는 있지만 약 0.29~0.44% 정도 오를 것으로 분석됩니다.

이번 개정된 고시는 9월1일 이후 입주자 모집 승인을 신청하는 분부터 적용되며, 분양가격은 분양 가능성, 주변 시세 등을 종합적으로 감안해 결정되므로 실제 인상되는 분양가는 이번 기본형건축비의 인상분보다 낮을 것으로 보입니다.

국토부는 재료비, 노무비 등 공사비 증감요인을 반영한 기본형건축비를 6개월(매년 3월1일, 9월1일)마다 정기 조정하고 있습니다.




신동호기자 dhshin@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진짜사나이` 제시, `파격` 섹시 몸매‥"심쿵"
ㆍ배우 신소율, 역대급 몸매 정지원 아나운서와 무슨 사이?
ㆍ"홍진영" SNS에 공개!! 하루종일 먹어도 "이것"이면 몸매 걱정 끝?!
ㆍ`진짜사나이` 4차원 신소율, 몸매도 `4차원`
ㆍ`진짜사나이` 박규리, 입소하자마자 눈물…대체 무슨 일이 있었나?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