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쿡방이 인기를 끌면서 음식에 대한 관심이 높다. 특히 음식을 만들 때 설탕을 넣으면 음식 맛이 한결 좋아지는 것으로 방송에 소개되면서 설탕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사실 설탕은 음식의 맛을 살릴 뿐만 아니라 우리 몸의 뛰어난 에너지원이다. 설탕은 체내에서 빠르게 에너지원인 당으로 전환돼 운동 후 피로회복과 스트레스 해소에도 도움이 된다.



하지만 설탕을 습관적으로 과다 섭취하게 되면 비만이나 당뇨, 심혈관 질환 등 발병 위험을 높일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과도한 설탕 섭취는 최근 급증하고 있는 소아 비만, 소아 성인병의 주요 원인으로 지적되고 있다. 이 때문에 세계보건기구(WHO)는 지난 3월 설탕 섭취량을 10% 줄이라고 권고하기도 했다. 매일 섭취하는 설탕과 같은 당류 섭취를 10%만 줄여도 과체중이나 비만 등의 위험이 현저하게 떨어지기 때문이다.



또 비만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소아 시절부터 적절한 식이 지도가 필요하다. 미각이 형성 되는 유아기에 단맛에 습관적으로 노출되면 성인이 됐을 때 더욱 단 것을 찾게 되는 잘못된 식습관을 형성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청소년이 간식으로 선호하는 사탕, 과자, 탄산음료 등은 당류 함량이 높아 이 식품을 과량 섭취하면 청소년의 비만과 만성퇴행성 질환의 조기 발생에 위험 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다.



이미 비만이 된 경우 단 음식을 비롯해 육류, 고열량 식품 섭취를 줄이는 대신 야채와 과일을 많이 먹도록 해야 한다. 식이 습관과 함께 규칙적인 운동을 통해 적절한 체중을 유지하려는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하지만 비만한 사람들은 단 음식에 중독된 경우가 많아 식이 습관 개선이 쉽지 않다. 단맛은 뇌 안의 쾌락중추를 자극해 신경전달물질인 세로토닌을 분비시켜 사람의 기분을 좋게 만드는 효과가 있다. 이 때문에 다이어트를 시도해도 단 맛에 대한 쾌락을 잊지 못해 중도에 포기하는 경우가 흔하다.



비만 정도가 심한 고도비만이라면 무리한 다이어트로 인한 스트레스나 요요현상을 견디기 보다 자연스럽게 체중을 감소시킬 수 있는 위밴드수술을 고려하는 것도 한 방법이다. 위밴드수술은 요요현상을 막을 수 있고 식욕에 대한 저항력을 기를 수 있어 고도비만인에게 안전하게 체중을 감량할 수 있는 방법이다.



위밴드수술은 복강경을 이용, 위에 밴드를 삽입해 위의 용적을 줄임으로써 체중을 조절하는 고도비만 치료법이다. 처음에는 밴드를 느슨하게 해 영양분을 지속적으로 흡수하다가 체중 감량 진도와 포만감 증상에 따라 밴드를 점진적으로 조여나가는 방법으로 체중을 감량하게 된다. 위를 절제하지 않기 때문에 필요 시 위를 본래 크기로 되돌릴 수 있으며, 점진적으로 살이 빠져 혹독한 다이어트에서 오는 각종 부작용을 줄일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예다인외과 권수인 원장은 "고도비만 수술은 체중 감량뿐만 아니라 고혈압, 당뇨 등 비만과 관련된 대사질환을 치료할 수 있어 병적으로 살이 찌는 고도비만이나 초고도비만 환자에게 효과적인 치료법"이라면서 "하지만 수술 후 식이 원칙을 지키지 않거나 사후 관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으면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으며, 수술에 따른 위험이나 수술 후 장기적인 부작용의 위험이 있으므로 신중하게 결정해야 한다"고 말했다.


장익경기자 ikjang@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해피투게더 임은경-임창정 열애설 당시 "여론몰이 해라" 폭소
ㆍ롯데 강민호와 결혼, 신소연 누구? `미모+지성` 갖춘 팔방미인
ㆍ"홍진영" SNS에 공개!! 하루종일 먹어도 "이것"이면 몸매 걱정 끝?!
ㆍ‘해피투게더3’ 임창정 “임은경과 열애설 노이즈마케팅 하려했는데 실패” 폭소
ㆍ신소연 "부산에서 좋은 소식 전하겠다" 날씨여신 작별인사 `뭉클`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