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뮤직 '오마이걸 캐스트'

MBC 뮤직 '오마이걸 캐스트'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오마이걸 캐스트’ 오마이걸 멤버들이 거침없는 혐오음식 먹방을 선보였다.

28일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MBC뮤직‘오마이걸 캐스트’ 2회에서는 기상천외한 혐오음식도 거침없이 먹어치우는 오마이걸 멤버들의 모습이 모두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멤버들간의 단합심을 기르기 위해 강원도 춘천으로 캠프를 떠난 오마이걸 멤버들이 벌이는 기상천외한 미션이 공개된다. 오마이걸에게 주어진 미션은 다름 아닌 기상천외한 음식을 빨리 먹는 게임으로, 보기에도 먹기 힘들어 보이는 음식을 더 빨리 먹는 멤버는 이기고 진 멤버는 바로 플라잉체어에서 수영장으로 날아가는 게임이다.

제작진이 미션으로 준비한 음식은 바로 강한 냄새와 독특한 맛으로 웬만한 사람들은 근처에 가지도 못하는 중국의 발효 두부인 혐오음식의 대표주자 취두부. 취두부 냄새에 오마이걸 멤버들이 아무도 미션을 통과하지 못할 것으로 예상했던 제작진은 막상 게임이 시작되자 아무 거리낌없이 전투적으로 취두부를 먹어치우는 멤버들의 모습에 경악을 금치 못했다. 제작진은 “오랜 방송생활에 이렇게 혐오음식을 잘 먹는 소녀들은 처음이다. 의도와는 다르게 방송이 진행되서 당황스럽다”라며 오마이걸의 식성에 혀를 내둘렀다는 후문이다.

‘오마이걸 캐스트’는 데뷔 5개월 차 신인 걸그룹 오마이걸이 처음으로 도전한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백주부 레시피 따라 하기, K-pop 커버댄스, 애견, 단합심 훈련, 혐오음식 먹방, 뷰티, 운동 등 최근 SNS 속 핫 트렌드를 멤버들이 직접 경험하고 시청자들에게 소개하는 신개념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보는 사람마저 기겁하게 하는 오마이걸의 기상천외한 먹방쇼 ‘오마이걸 캐스트’는 28일 오후 7시에 방송된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MBC뮤직 ‘오마이걸 캐스트’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