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백종원의 3대천왕'

SBS '백종원의 3대천왕'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백종원의 3대 천왕’이 오늘(28일) 첫 방송된다.

SBS ‘백종원의 3대 천왕(이하 3대 천왕)’은 백종원-이휘재-김준현이 3MC로 의기투합, 다양한 맛집 명인들의 불꽃 튀는 요리 열전을 박진감 넘치게 중계하는 프로그램이다. 백종원은 직접 명인들의 조리 과정을 세세히 분석하며 해당 요리를 더 맛있게 먹는 방법까지 소개하는 등, 눈과 귀를 모두 만족시키는 쿡방을 선보여 시청자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이와 관련, ‘3대천왕’ 제작진 측은 첫 방송을 앞두고 관전 포인트 네 가지를 공개했다.

#“쿡방의 패러다임이 바뀐다!” 국내 최초 ‘요리 중계쇼’

‘3대 천왕’은 국내 최초 ‘요리 중계쇼’로 쿡방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열 전망이다. 대한민국 방방곡곡에 숨어 있는 맛집 명인들의 요리 비법이 백종원, 이휘재, 김준현의 능수능란한 입담을 타고 생생하게 중계된다. 우열을 가릴 수 없는 3명의 명인들이 한 자리에 모여 손에 땀을 쥐는 요리 대접전을 펼치며 긴장감을 형성할 예정이다. 또한 중요한 순간에는 진짜 스포츠 중계처럼 초고속 카메라를 사용, 요리 과정을 슬로우 모션으로 비추며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상승시킬 계획이다.

# “이보다 잘 맞을 순 없다!” 백종원-이휘재-김준현, 3MC의 형제같은 호흡

‘신(新) 찰떡궁합 MC 군단’으로 뭉친 백종원, 이휘재, 김준현의 조합도 눈길을 끈다. 세 사람은 첫 호흡임에도 불구, 탁월한 ‘형제 케미’를 발산하며 자신감을 드러낸다. 먼저 백종원은 해박한 요리 지식을 바탕으로 설명을 담당. ‘백설명’으로 전방위적 활약을 벌인다. 이휘재는 특유의 깔끔한 진행으로 프로그램을 맛깔나게 이끄는 ‘캐스터 리(LEE)’로, 김준현은 온몸으로 맛을 표현하며 시청자들에게 대리만족을 안겨줄 든든한 ‘먹선수’로 유쾌한 재미를 더한다.

#“아는 만큼 맛있다” ‘대세 요섹남’ 백종원의 ‘비밀 꿀팁’ 대거 방출!

‘3대 천왕’은 “아는 만큼 맛있다”는 슬로건에 초점을 두고 시청자들을 맛의 신세계로 인도한다. 대세 요섹남 백종원이 혼자만 알고 있던 ‘맛집을 100% 즐기는 꿀팁’들을 전격 공개하는 것. 특히 백종원은 천차만별 개성을 지닌 맛집 요리들 각각의 특색에 맞는 맞춤 먹방법을 펼치며 오랜 세월 축적해온 미식가 내공을 발휘한다. 게다가 스튜디오에서는 명인들의 요리 과정을 날카로운 매의 눈으로 지켜보며 숨겨진 ‘1mm 비법’을 파악,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해소시킨다.

#“경쟁보다는 진짜 감동!” ‘착한 쿡+먹방’의 시대 개막!

‘3대 천왕’은 진정성 있는 ‘착한 ’쿡+먹방’을 표방하며 세 명인들의 음식에 담긴 땀과 스토리에 집중하도록 해, 자극적인 쇼에 지친 시청자들을 훈훈하게 물들일 예정이다. 더불어 맛을 전혀 예측할 수 없는 화려하고 낯선 요리보다는 일상적인 친근한 요리들을 주제로 선정, 소박하지만 특별할 수밖에 없는 맛의 비결을 조명하며 묵직한 감동을 선사한다.

제작진 측은 “‘3대 천왕’은 기존 요리 프로그램들과는 전혀 다른 차별성으로 색다른 만족감을 선사할 것”이라며 “대한민국 요리 프로그램 춘추 전국 시대에 새로운 지향점이 될 ‘3대 천왕’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한다”고 전했다.

매주 금요일 밤 주말 외식 메뉴를 고민하는 사람들에게 명쾌한 해법을 제시, 친절한 맛집 길잡이 역할을 하게 될 ‘백종원의 3대 천왕’은 28일 오후 11시 25분 첫 방송된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SBS ‘백종원의 3대 천왕’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