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넬생명과학(1,220 +0.83%), 서울대와 인간화항체 항암제 개발을 위한 기술이전 계약 체결
- 인간화항체 항암제 개발을 위한 기술이전 계약 체결
- 서울대 산학협력단에서 미래창조과학부 지원으로 기술 개발, 상업화 위해 슈넬생명과학에 기술 이전
- 에이프로젠 인간화항체 기술 원천 특허 보유


슈넬생명과학이 서울대와 인간화항체 항암제 개발을 위한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

제약 및 바이오시밀러 전문기업 슈넬생명과학(대표 김정출)은 서울대학교 산학협력단으로부터 ‘윈트(Wnt) 신호전달계 단백질에 대한 인간화항체을 이용한 항암제 및 진단시약 개발 기술’을 이전 받는 계약을 체결하였다고 28일 밝혔다.

윈트신호전달계는 우리 몸에서 암을 일으키거나 성장시키는 중요 요인 중 하나이다. 서울대학교 산학협력단은 미래창조과학부의 지원으로 이 기술을 개발해왔으며 이번에 이의 상업화를 위해서 슈넬생명과학에 기술이전을 했다.

슈넬생명과학의 모회사인 에이프로젠은 인간화항체 제조 기술에 대한 원천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