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1

[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배우 임은경이 ‘해피투게더’에서 박명수를 실제로 만난 소감을 밝혔다.

지난 27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여름 스페셜 야간매점 ‘흥해라, 흥!’ 특집에는 정준하, 김동욱, 임은경, 최다니엘과 B1A4의 산들, 공찬이 출연해 감춰뒀던 흥을 폭발시켰다.

방송 전 진행된 사전 설문조사에서 임은경은 가장 무서운 사람 1위로 박명수를 꼽았다. 박명수는 임은경에게 “회초리 꺾어와라. 진짜 무서운 게 뭔지 보여주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MC 유재석이 “박명수 씨가 무섭다고 생각한 이유가 뭐냐”고 묻자 임은경은 “‘해투’를 자주 보는데 박명수 씨가 호통치는 걸 보고 무섭다고 생각했다”고 답했다. 임은경은 “실제로 만나니까 어떠냐”는 MC들의 질문에 “실제로는 전혀 안 무섭다. 실제로 만났을 때 무서운 건 정준하 씨인 것 같다”고 답해 웃음을 선사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KBS2 ‘해피투게더3′ 방송 화면 캡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