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두번째로 이뤄진 은행 혁신성평가에서 신한은행이 1위를 차지했습니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이 27일 발표한 `제2차 은행 혁신성평가` 결과 종합평가 일반은행 부문에서 신한은행이 80.45점을 얻어 1위를 기록했습니다.



2위는 우리은행(77.55점)이었으며 지방은행 가운데서는 부산은행이 80.90점으로 1위, 대구은행이 78.05점으로 2위로 나타났습니다.



기술금융 부문 평가에서는 일반은행 가운데 국민은행이 34.45점으로 1위에 올랐습니다.



은행 혁신성 평가는 `기술금융 확산`과 `보수적 금융관행 개선`, `따뜻한 금융` 등이 평가 기준입니다.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용팔이 신씨아·김진경, 男心 후끈 `몸매+얼굴`…무슨 사이길래?
ㆍ[Star1뉴스] ‘용팔이’ 주원, 여심 훔친 ‘수트빨’
ㆍ"홍진영" SNS에 공개!! 하루종일 먹어도 "이것"이면 몸매 걱정 끝?!
ㆍ김태희, 정웅인 세 딸 삼윤이와 찰칵 “셋트장 놀러온 귀요미들~”
ㆍ슈가맨 경리, 파격 노출 근황...`깜짝`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