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스케

슈스케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슈퍼스타K7′ 짐승같은 남자 지영훈이 합격했다.

2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슈퍼스타K7’에서는 서울-경기 1차 예선 현장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두 얼굴의 사나이 지영훈이 등장했다. 지영훈은 가장 충격적인 말로 아버지가 노래부를 때 짐승같다고 한 것을 꼽아 눈길을 끌었다.

지영훈은 기타를 치며 노래를 불렀고, 심사위원들은 지영훈이 노래를 부르는 동안 연신 고개를 끄덕이며 노래를 즐기거나 감탄을 했다.

윤종신은 “야생마 같았다. 보물 같은 사람을 본 것 같다”라고 합격을 줬다. 허각은 “제 뒤에 머리를 서게 만들었다”라며 칭찬했다. 김범수는 “심사말고 감상. 자유를 대변하는 뮤지션 같다. 너무 좋았다”라고 극찬하며 합격을 줬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 Mnet ‘슈퍼스타K7′ 방송화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