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오키

오키

‘쇼미더머니4′ 송민호가 프로듀서 지코와 1라운드 무대를 꾸몄다.

28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쇼미더머니4’에서는 베이식과 송민호의 결승전이 펼쳐졌다.

1라운드에서는 온라인 투표 결과에 따라 송민호가 먼저 공연을 펼치게 됐다. 1라운드는 래퍼와 팀의 프로듀서가 함께 준비한 무대로 기대감을 모았다.

먼저 무대에 등장한 송민호와 지코는 피에로 가면을 쓰고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재치 넘치는 가사화 화려한 퍼포먼스가 더해져 관객들의 환호를 이끌어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Mnet ‘쇼미더머니4′ 방송캡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