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삼시세끼

삼시세끼

‘삼시세끼’ 옥택연에 박신혜를 위해 연신 뛰어다녔다.

28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삼시세끼 정선편’에서는 옥순봉을 다시 찾아온 박신혜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박신혜가 옥순봉으로 와 신이 난 옥택연의 모습이 담겼다. 박신혜는 다음날 저녁으로 먹을 돼지양념고기를 만들었다. 기분이 업된 옥택연의 상태는 나영석PD가 “택연이 상태가 괜찮냐”고 물어볼 정도였다.

옥택연은 박신혜를 위해 연신 뛰어다니며 박신혜가 원하는 물건을 가져다 주어 웃음을 자아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 tvN ‘삼시세끼 정선편’ 방송화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