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마녀사냥

마녀사냥

‘마녀사냥’ 이혁이 만나는 사람이 있다고 밝혔다.

28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 ’에서는 배우 배정남과 노라조 이혁이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성시경은 배정남과 이혁에게 연애스타일을 물었고, 이혁은 “예전에 우유부단하다는 말을 많이 들어 노이로제가 있어서 더 적극적으로 리드한다”라고 답했다. 특히 이혁은 “만나는 사람이 있다”고 밝혔다. 이혁은 “근데 너무 자주 보고 그러지는 못했다”고 말했다. 이에 배정남은 “그건 변명인 것 같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서로 구면이냐”는 질문에 이혁은 배정남을 “클럽에서 봤다”고 답했다. 이에 배정남은 억지 미소를 지었고 이를 본 허지웅은 “클럽에서 봤다는 순간부터 당황했다”고 말해 배정남을 더 당황하게 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JTBC ‘마녀사냥’ 방송화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