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찜질

찜질

‘나를 돌아봐’ 조영남과 이경규가 부산을 찾았다.

28일 방송된 KBS2 ‘나를 돌아봐’에서는 부산을 찾은 조영남과 이경규가 본격적인 여행에 나섰다.

이날 해운대로 향하던 조영남은 모래 퍼포먼스를 예고했다. 조영남은 “모래 찜질을 하다가 죽을수도 있으니 만반의 준비를 하라”며 “혹시나 죽게되면 프로그램을 하다가 순직했다고 말해달라”고 엉뚱한 말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조영남이 “생에 마지막에 옆에 있는 여자에게 재산의 5분의 1을 준다는 유언을 했었는데….”라고 말하자 이경규는 눈을 번쩍뜨며 “제가 성전환을 해서라도 여자가 되겠습니다”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KBS2 ‘나를 돌아봐’ 방송캡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