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배정남 “강남 클럽, 돈 대신 휴지 뿌리며 놀더라” 폭로

[연예팀] ‘마녀사냥’ 배정남이 강남 클럽의 노는 문화에 적응하지 못한다고 밝혔다.

8월28일 방송될 JTBC ‘마녀사냥’에서는 게스트로 배정남이 출연해 ‘클럽에서 만난 남자’에 대한 시청자 사연을 듣던 중 에피소드를 꺼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배정남은 클럽에 갔다가 겪었던 에피소드를 대방출했다. 그는 “사람들이 테이블 위에 얹어놓은 휴지를 던지면서 놀더라”며 “그때의 상황을 생각하면 아직도 기가 찬다”고 말했다.

이에 MC들이 클럽에서 휴지를 던지며 노는 이유를 묻자 이혁은 “아예 어떤 식으로 휴지를 뿌리고 놀라며 건네주더라. 아무래도 돈을 뿌리지는 못하니 대신 휴지를 뿌리게 한 것 같다”고 상황을 설명했다.

한편 배정남이 출연하는 ‘마녀사냥’은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사진제공: JTBC)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김소연-곽시양, ‘우결4’ 새 커플 합류 확정
▶ [포토] 엄현경 '악역 기대하세요'
▶ ‘해투3’ 임은경-최다니엘, 어색한 사이…‘호칭정리’
▶ ‘해투3’ 임은경 “갑작스러운 공백기, 제 노력이 부족했다”
▶ ‘슈가맨을 찾아서’ 존박-지민, ‘알앤비+힙합’ 버전 ‘질투’ 직캠 공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