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방극장을 통해 여심을 사로잡고 있는 요즘 대세남 조정석, 옥택연, 손호준. 전혀 다른 분위기의 세 남자는 각각 자신만의 스타일로 개성을 드러내며 대한민국 여자들을 꽉 잡고 있다. 조성석은 댄디 룩으로 귀신도 홀리는가 하면, ‘슈트 빨’이란 무엇인지 확실히 보여주고 있는 옥택연, 그리고 손호준은 캐주얼 룩으로 지금껏 보지 못한 완벽한 상 남자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세 남자 스타일의 포인트만 잘 파악해도 ‘완소남’으로 극하는 건 시간문제다.



▲ 조정석, 셔츠로 댄디남 등극



tvN ‘오 나의 귀신님’을 통해 뭇 여성들에게 설렘을 선사했던 조정석의 키 아이템은 바로 셔츠다. 화이트 셔츠부터 체크셔츠까지 셔츠의 다양한 변주를 보여주며 완벽한 댄디남으로 등극했다. 여기에 슬랙스를 매치해 세련미까지 갖췄다.



너무 캐주얼하지도 그렇다고 너무 포멀하지도 않아 여자들에게는 남친 룩으로 어필, 남자들의 워너비 스타일로 자리 잡았다. 화이트 셔츠에 블랙 슬랙스는 가장 깔끔하고 깨끗한 이미지를 전달할 수 있으며, 체크 셔츠를 매치하면 좀 더 경쾌함을 강조할 수 있다. 여기에 로퍼를 매치한다면 조성석 표 댄디 룩 완성.

▲ 옥택연, 포멀룩에 안경으로 포인트



SBS ‘어셈블리’에서 옥택연은 정통 슈트 룩을 선보이며 신뢰감 있는 인상을 전달하고 있다. 잘 다려진 화이트 셔츠에 블랙 슈트는 그야말로 깔끔함을 전달한다. 하지만 일상에서는 자칫 너무 무거운 느낌을 줄 수 있다.



이때는 하늘색이나 작은 패턴이 들어간 셔츠를 선택해 스타일리시한 느낌을 주거나, 크림색 니트를 착용해 슈트의 무거움을 중화시켜 주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여기에 둥근 프레임 안경을 포인트로 더하면 부드러운 인상을 전달하면서 트렌디함을 가미할 수 있다.



▲ 손호준, 베이직 셔츠로 빈티지 캐주얼 완성



SBS `미세스 캅`에서 손호준은 극중 강력계 형사인 만큼 간편하고 활동적인 캐주얼 룩을 선보인다. 아무런 무늬도 없는 베이직한 반팔 셔츠에 데님이나 블랙 팬츠와 스니커즈를 매치한 빈티지 캐주얼 룩을 보여주고 있다.



손호준 식 빈티지 캐주얼 룩 연출을 위해서 티셔츠는 나그랑이나, 포켓, 버클 디테일이 더해진 정도가 좋다. 여기에 워싱이 가미된 일자 핏 데님이나 블랙 팬츠를 매치하고 컨버스 스니커즈를 착용하면 손호준으로 완벽 빙의할 수 있다. 밋밋해 보일 경우 글리터 소재의 슈즈로 원 포인트를 주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사진=tvN ‘오 나의 귀신님’, SBS ‘어셈블리’, SBS `미세스 캅` 캡처, 시리즈, 바바나 리퍼블릭, 로베르 끌레제리, 아페쎄, 스틸러, 엠비오, 디젤)


블루뉴스 최지영기자 jmue@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김소정·은가은, 男心 후끈 볼륨몸매 `아찔`…눈을 어디다 둬야 하나?
ㆍ롯데 강민호와 결혼, 신소연 누구? `미모+지성` 갖춘 팔방미인
ㆍ"홍진영" SNS에 공개!! 하루종일 먹어도 "이것"이면 몸매 걱정 끝?!
ㆍ강민호♥신소연 결혼, 과거 "관중석 향해 물병 투척" 대체 왜?
ㆍ지드래곤·키코, 연애 종지부…19禁 볼륨몸매+눈웃음 `아찔`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