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그룹, 중국 관광객 유치 지원…팸투어 실시

아모레퍼시픽(183,500 0.00%)그룹은 28일 중국 최대 유통사인 왕푸징 백화점 그룹의 방한을 시작으로 해외 오피니언 리더 그룹의 팸투어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방한단은 왕푸징 백화점 그룹 및 주요 지점의 고위급 관계자, 아모레퍼시픽 중국법인 관계자 20여 명으로 구성됐다. 2박 3일간 서울과 제주 호텔신라에 머무르며 국내 주요 상권 내 코리아 그랜드세일 현장을 방문한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올해 11월까지 중국 대형 유통사인 인타이 그룹 등 중국 고객 및 유통 관계자를 비롯해 홍콩, 싱가포르, 태국 등 아세안(ASEAN) 주요 국가의 언론인 등 200여 명을 초청, 국내 관광 시장에 활기를 불어넣는다는 계획이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