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시원, 레이싱 프로그램으로 방송복귀...신아영과 호흡(사진=한경DB)



배우 류시원이 3년 만의 방송 복귀작인 SBS `더 레이싱(가제)`의 MC로 복귀하며 SBS 스포츠 출신 아나운서 신아영과 호흡을 맞춘다.



스포츠조선은 11일 복수의 관계자의 말을 빌려 류시원과 신아영이 SBS `더 레이싱`의 MC를 맡는다고 단독 보도했다.



`더 레이싱`은 10명의 연예인이 직접 카레이싱을 배워 실제 카 레이싱 경기에 참가할 4명의 선수를 선발하는 모습을 담으며, 카 레이싱에 조예가 깊은 류시원은 진행 겸 출연 연예인의 스승 역할을 한다. 출연진은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 제국의 아이들 박형식, 틴탑 니엘, 개그맨 정찬우, 배우 정보석, 스피드 스케이트 국가대표 박승희 등이다.



8월 마지막 주 방송 예정인 `더 레이싱`은 `스타킹` 대신 토요일 오후 방송될 예정이다. 앞서 `스타킹`은 한 달간 재정비에 들어갔다.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외국인, 7월 주식시장서 삼성전자 팔고 현대차 담아
ㆍ삼성, 10대그룹 중 해외매출 감소 `1위`
ㆍ"홍진영" SNS에 공개!! 하루종일 먹어도 "이것"이면 몸매 걱정 끝?!
ㆍ7월 일평균 주식거래 11조 돌파 `역대 2위`
ㆍ50대이상 자영업자 절반, 월평균 수입 100만원 ↓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