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모닝 투자의 아침]





지금 세계는

출연 : 한상춘 한국경제신문 논설위원





Q > 그리스, 3차 구제금융협상 불발 이후 휴장

등락 속에 재개장 이후 19% 폭락했다. 3일차 유럽증시 상승 속에 유일하게 하락한 것이다. 업종별로 보면 금융, 제조업 주가가 급락했다.



Q > 은행 `뱅크 런` 현상 아직까지 지속

은행의 뱅크 런 현상은 아직도 지속되고 있다. 신용이 받쳐주지 않아 국채발행이 중지됐고 회사채 발행은 사실상 중지된 상태로 볼 수 있다. 유통시장 기능이 죽어 채권거래는 소강상태다.



Q > 치프라스 취임 이후 마이너스 성장

치프라스 취임 이후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하고 있다. 7월 제조업지수는 30.2로 사상 최저수준이다. 7월 경기신뢰지수는 81.3으로 3년 만에 최저치다. 국가채무비율은 177%에서 200%로 급증했다.



Q > 재정, 통화정책 무력화된 `정책 함정`

재정 함정, 통화정책 함정, 구조조정 함정, 불확실한 함정, 빚의 함정에 빠져 있어 정책신호에 아무런 반응이 없는 좀비 국면에 진입한 것으로 보인다.



Q > 뭐 하나 믿을 것 없어 GE, `대탈출`

뭐 하나 믿을 것이 없기 때문에 대탈출이 진행되고 있다. 자본통제 이후 외국 금융사는 본국으로 환원하고 있다. 외국기업은 탈출하고 자국기업은 본사를 이전하고 있다.



Q > 디폴트, 그렉시트 우려 지속

디폴트, 그렉시트 우려가 지속되고 있다. 그리스는 독자적 생존방안을 선호하고 있다. 곤경에 빠진 치프라스 총리는 총선을 치를 것으로 예상된다.



Q > 유클리드 차칼로토스, 그리스 재무장관

그리스 재무장관 유클리드 차칼로토스는 전임 재무장관보다 더 좌파 성향이다. 당면 현안에 대해서는 회색 지대 입장을 취하고 있다. IMF의 채무탕감 제안에는 부정적인 입장이다.



Q > 구제금융 협상 당사자, 트로이카, 그리스

구제금융 협상 당사자는 트로이카와 그리스다. 종전과 달리 트로이카 간 균열조짐이 뚜렷한 모습이다. ECB도 우호적인 입장에서 부정적인 입장으로 바뀌고 있어 협상이 타결되더라도 국제금융시장에서 기대하는 모습으로 타결되지는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자세한 내용은 동영상을 참고하세요]





★ 굿모닝 투자의 아침, 평일 오전 06시~08시 LIVE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외국인, 7월 주식시장서 삼성전자 팔고 현대차 담아
ㆍ삼성, 10대그룹 중 해외매출 감소 `1위`
ㆍ"홍진영" SNS에 공개!! 하루종일 먹어도 "이것"이면 몸매 걱정 끝?!
ㆍ7월 일평균 주식거래 11조 돌파 `역대 2위`
ㆍ50대이상 자영업자 절반, 월평균 수입 100만원 ↓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