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일 오후 전주시 한국전통문화전당 회의실에서 최종구 이스타항공 부사장(좌측에서 두 번째), 전양배 전주한옥마을세계화포럼 회장(우측에서 두 번째)이 참석한 가운데 양기관의 상호 발전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사진=이스타항공 제공

28일 오후 전주시 한국전통문화전당 회의실에서 최종구 이스타항공 부사장(좌측에서 두 번째), 전양배 전주한옥마을세계화포럼 회장(우측에서 두 번째)이 참석한 가운데 양기관의 상호 발전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사진=이스타항공 제공

이스타항공은 지난 28일 전북 전주한옥마을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스타항공과 전주한옥마을세계화포럼은 지난 28일 전주시 경원동 에 위치한 한국전통문화전당 회의실에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 자리에는 최종구 이스타항공 부사장과 전양배 전주한옥마을세계화포럼 회장 및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식을 통해 양 기관은 향후 이스타항공 탑승고객이 전주한옥마을을 숙박하거나 식당을 이용할 때 할인서비스를 제공한다.

이스타항공은 앞으로 △전주한옥마을 특산품 기내판매 △한옥마을 공연 프로그램 공동 참가 △이스타항공 기내잡지에 전주한옥마을 지속적 소개 △외국인관광객 유치를 위한 공동행사 진행 등 세부적인 내용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최종구 부사장은 "전북 지역을 대표하는 항공사로서 국내 대표 관광지인 전주한옥마을과 함께 이스타항공 탑승 고객과 한옥마을 방문 관광객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하고 진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용카드 자리 넘보는 스마트폰] [롯데그룹, 신동빈 체제로 전환"신격호 총괄회장, 명예회장으로"] [젠틀 vs 갤럭시부모님께 효도폰 사드려야겠어요] [베일 속 갤럭시노트5 의미는?'대화면 원조' 링컨센터] [자동차 연비 휠 크기따라 '들쑥날쑥'소비자 혼동 생길 듯]

김근희 한경닷컴 기자 tkfcka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