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으로 인한 마지막 격리자가 27일 오전 0시 해제,전국이 메르스 이전 일상으로 돌아갔다.



정부는 28일 대국민 메시지를 발표해 사실상 메르스 종식을 선언하고 국민에게 일상 복귀를 당부할 것으로 알려졌다.







그동안 메르스로 인해 격리됐다가 해제된 사람은 모두 16,693명으로



격리자는 5월20일 1번 환자(68)가 확진 판정을 받고 처음 나온 뒤 68일만인 이날 `제로`가 됐다.



28일 황교안 국무총리 주재로 열리는 메르스 대응 범정부 대책회의에서는 국민에게 `일상생활로 돌아가달라`는 메시지를 발표할 예정이나



다만 메르스에 대한 공식적인 종식 선언은 일러야 다음달 하순이 될 전망이다.



세계보건기구(WHO)의 권고대로 메르스 환자가 1명도 빠짐없이 유전자 검사(PCR)에서 음성 판정을 받은 시점을 기준으로



28일이 지난 뒤 정식으로 메르스 종식 선언을 할 계획이기 때문이다.



메르스에 감염된 뒤 입원 치료 중인 환자는 모두 12명으로, 이 중 11명은 유전자검사(PCR)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방역당국은 나머지 1명에 대해서도 유전자 검사를 실시 중이지만 음성과 양성 판정이 번갈아가면서 나오는 상황으로



혈액암을 기저질환으로 가지고 있는 이 환자는 면역억제제를 투여하는 치료 중이어서



최종 음성 판정까지는 다소 시일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치료 중인 환자 12명 중 8명은 음압병실에서 일반병실로 옮겨 치료를 받고 있는데 환자 중 3명은 불안정한 상태를 보이고 있다고 한다.



한편 이날 메르스 신규 환자와 추가 사망자가 발생하지 않으면서 누계 환자수 186명, 총 사망자수 36명을 각각 유지했다.



발표일을 기준으로 신규 환자는 지난 6일 이후 22일째, 사망자는 12일 이후 16일째 나오지 않았다.


양승현기자 yanghasa@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대학동기` 정창욱·문정원‥네티즌, 난데없는 `학벌` 논쟁
ㆍ복면가왕 솜사탕 정체는? 男心 녹이는 `청순 외모+D컵 볼륨` 강민경 지목 "황홀"
ㆍ"홍진영" SNS에 공개!! 하루종일 먹어도 "이것"이면 몸매 걱정 끝?!
ㆍ‘복면가왕’ 사랑의 배터리 정체 정재욱 "무대에 대한 그리움 해소됐다"
ㆍ코스피 날개는? 3.1% 저금리로 투자기회를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