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그룹형지가 스위스 여성 아웃도어 브랜드 ‘와일드로즈’의 글로벌 상표권을 인수했다고 31일 밝혔다. 최병오 패션그룹형지 회장은 레토 퍼러 와일드로즈 본사 사장과 전날 서울 역삼동 본사에서 인수 계약을 맺었다.

회사 측은 “패션그룹형지가 사실상 와일드로즈 본사가 된 것”이라며 “향후 와일드로즈를 라이선스 방식으로 아시아와 유럽에 진출시키는 등 해외 사업을 본격 확장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올 하반기 필라테스, 요가 등을 위한 신제품을 내놓는 등 ‘여성 전문 브랜드’ 콘셉트를 강화할 계획이다.

와일드로즈는 1993년 출범한 스위스 아웃도어 브랜드로, 국내에는 패션그룹형지가 2010년 라이선스 방식으로 들여왔다.

임현우 기자 tardi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