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우민, 영화 ‘김선달’로 스크린 데뷔...유승호와 호흡(사진=JTBC)



시우민 시우민 시우민



시우민, 영화 ‘김선달’로 스크린 데뷔...유승호와 호흡



그룹 엑소 멤버 시우민이 영화에 데뷔한다.



19일 스포츠서울은 “시우민이 영화 ‘김선달’에 조연으로 출연하며 연기에 입문한다”고 보도했다.



‘김선달’은 대동강 물을 판 봉이 김선달의 이야기를 담은 고전 소설을 영화화한 작품으로 배우 유승호가 군제대후 복귀작으로 정한 ‘조선마술사’ 이후 차기작으로 정해 더욱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또한 ‘김선달’은 유승호, 시우민을 비롯해 배우 고창석, 라미란 등이 출연할 것으로 알져 기대를 높이고 있다.



보도에 따르면 시우민은 극중 유승호가 맡은 김선달을 선망하며 김선달을 쫓아다니는 캐릭터를 연기할 예정이다.



한국경제TV 성지혜 기자

jhjj@blunews.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장신영, 과거 `19禁 비키니 몸매`에 강경준 반했나? "감동 주는 친구"
ㆍ응답하라 1988 류혜영, 과거 하이킥 장면에 얽힌 비화 공개.."감독님이 요구한 이유는.."
ㆍ로또 1등 37명, 한곳에서 구입한 사실 드러나.. 763억 어쩌나..
ㆍ비정상회담 진중권, 과거 독일서 겪었던 끔찍한 인종차별 고백.."전철에서 독일 사람이 나에게.."
ㆍ송일국, 정승연 판사 디스? "미인은 아니다" 폭로 대체 왜?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