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미국 엘리스캠벨 동문센터에서 '일리노이대 인터내셔널 동문상'을 받는 정병호 교수(오른쪽). / 한양대 제공

지난달 미국 엘리스캠벨 동문센터에서 '일리노이대 인터내셔널 동문상'을 받는 정병호 교수(오른쪽). / 한양대 제공

[ 김봉구 기자 ] 정병호 한양대 교수(문화인류학과·사진)가 미국 일리노이대의 ‘인터내셔널 동문상’을 수상했다.

7일 한양대에 따르면 일리노이대에서 인류학 석박사 학위를 받은 정 교수는 국내에서 다문화주의 정착, 탈북 청소년 교육 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최근 이 상을 받았다. 그는 한양대 글로벌다문화연구원 설립을 주도하기도 했다.

일리노이대 인터내셔널동문상은 전문 분야에서 탁월한 업적을 쌓거나 사회 발전에 공헌한 동문들을 선정해 매년 수여되고 있다. 앞서 라파엘 코레아 에콰도르 대통령 등이 수상했다.

김봉구 한경닷컴 기자 kbk9@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