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정웅인, 후배 폭행 해명 "대학교 후배 때렸다고? 다 거짓말"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배우 정웅인이 군기반장설을 해명했다.





6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황금어장`(이하 라디오스타)는 `두 얼굴의 사나이` 특집으로 정웅인, 최원영, 서현철, 장현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S예대 89학번 출신 정웅인은 S예대 90학번 이철민과 88학번 김원해가 "정웅인은 정말 무섭다"고 폭로해 화제가 된 것과 관련해 질문을 받았다.







오프닝에서부터 이같은 질문을 받자 "이런 말은 해명할 필요도 없다"고 운을 뗀 정웅인은 "다 거짓말이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정웅인은 "그 분들이 무언가 건지려고, 실시간 검색어 1위하려고 한 것이다. 난 아무 거리낌이 없다"고 강조했다.







이에 MC들은 정웅인에게 "선배를 괴롭힌 적도 없냐? 이철민씨 얘기에 신빙성을 실어준 분이 김원해씨다. 김원해씨가 증인이 되어줬다"라고 물었다.







이에 정웅인은 "원해 형이 그 부분에서 `정웅인은 그런 사람이 아니다`고 해야 했는데 형도 첫 예능이라 뭔가 해야 했던 거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그렇게 한 사람은 따로 있다"고 덧붙여 궁금증을 자아냈다.(사진=MBC `라디오스타` 화면 캡처)







한국경제TV 류동우 기자

ryus@bluenews.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장현승 `니가 처음이야` 티저 황승언vs유승옥, "D컵 볼륨으로 아이돌 홀렸나…"
ㆍ이혁재 집 인도명령, 부인 "나가 죽어라, 왜 안 죽었니… 깜짝 놀랐다"
ㆍ수상한 로또 763억! 1등 당첨자 37명 모두 한곳에서.. 폭로된 진실!
ㆍ칼 라거펠트 동대문 깜짝 출현 왜?··"동대문이 순간 파리로"
ㆍ내츄럴엔도텍 돌연 고개숙인 이유가?··뿔난 소비자 집단소송 겁났나?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