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대한항공 제공

사진=대한항공 제공

대한항공(28,100 -1.58%)은 1일 오전 8시30분 KE695편을 통해 네팔의 대지진 발생 지역 이재민들을 위한 생수 등 긴급 구호품을 수송했다고 밝혔다.

대한항공은 네팔 이재민을 돕기 위해 생수 2만4000병, 담요 2000장, 즉석밥 및 건빵과 같은 음식류 등 약 45t 규모의 구호품을 특별기 및 정기편에 실어 전달하기로 했다.

대한항공은 이와 별도로 임직원들이 기부한 의류를 비롯한 생필품도 함께 보낼 예정이다.

김근희 한경닷컴 기자 tkfcka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