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상회담 장위안, 엉뚱 발언에 스튜디오 발칵.."무슨 말 했길래?"



(사진= 비정상회담 장위안)

`비정상회담` 장위안의 엉뚱한 발언에 스튜디오가 발칵 뒤집어졌다.



20일 방송된 JTBC `비정상회담`에서는 김준현이 출연해 외모 지상주의를 주제로 열띤 설전을 벌였다.



이날 G12은 과도한 외모 지상주의로 성형 수술까지 하는 세태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를 냈다.



이때 장위안은 “우리가 여기에 앉아 있는 건 외모 때문에 뽑힌 거 아니냐. 로빈이나 나나 한국말을 이렇게 못해도 여기 앉아 있다”고 말해 좌중의 이목을 끌었다.



장위안은 사람들에게는 여러 가지 장점이 있는데 외모도 성공할 수 있는 수단 중 하나란 설명이다.



장위안은 “타일러처럼 다양한 언어 할 수 있거나. 다른 장점이..”라고 말을 이었다. 이에 성시경이 “타일러는 잘생기지 않았다?”라고 묻자 장위안은 “네 맞아요”라고 답해 타일러를 당황케 했다. (사진= 방송화면 캡처)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오승환♥유리, 新 한류 커플 등장 "열애 맞아요~♥ 응원해주세요"
ㆍ출국명령 에이미 눈물, 란제리 화보 속 반전 C컵 볼륨으로 男心 저격!
ㆍ수상한 로또 763억! 1등 당첨자 37명 모두 한곳에서.. 폭로된 진실!
ㆍ오마이걸 데뷔, 이색 이벤트 `화제`‥"이상형과 가까운 멤버를 골라라♥"
ㆍ오승환 유리와 열애 인정, 디스패치 공개한 데이트 사진 속 BMW X6는 어떤 차?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