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사장 조환익)은 지난 15일부터 19일까지 스위스 제네바 팔렉스포(Palexpo)에서 열린 `2015 제네바 국제 발명전시회`에 2개의 발명품을 출품해 금상 2개와 폴란드 발명협회 특별상을 추가 수상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전시회에는 우리나라를 포함한 독일, 스위스, 일본 등 50개국 548여점이 출품됐으며 한국전력은 한전 전력연구원이 자체개발한 `3색광-음향센서를 이용한 가스터빈 연소진단 자동튜닝 기술`과 한전 광주전남본부에서 개발한 `케이블 열화측정용 커넥터 및 상간연결 장치`를 출품했습니다.



금상과 폴란드 발명협회 특별상을 동시 수상한 `3색광-음향센서를 이용한 가스터빈 연소진단 자동튜닝 기술`은 광계측기법을 통해 가스터빈의 연소상태를 정밀하게 진단할 수 있는 기술이며 금상을 수상한 `케이블 열화측정용 커넥터 및 상간연결 장치`는 지중 케이블 3회로를 직렬로 연결하여 케이블의 이상 여부를 동시에 진단하는 장치입니다.



한전은 2015년 4월 모스크바 국제발명전시회에 이어 이번 제네바 국제 발명 전시회에서 연속으로 수상함으로써 자체 개발한 기술의 우수성을 국제전시회에서 인정받았다고 설명했습니다.



조환익 사장은 이번 국제발명전시회 수상을 계기로 "앞으로도 관련 분야 연구를 계속하여 전력분야에서 창조경제 실현에 앞장서고 또한 이를 통해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겠다"고 말했습니다.


권영훈기자 yhkwon@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오승환♥유리, 新 한류 커플 등장 "열애 맞아요~♥ 응원해주세요"
ㆍ출국명령 에이미 눈물, 란제리 화보 속 반전 C컵 볼륨으로 男心 저격!
ㆍ수상한 로또 763억! 1등 당첨자 37명 모두 한곳에서.. 폭로된 진실!
ㆍ오마이걸 데뷔, 이색 이벤트 `화제`‥"이상형과 가까운 멤버를 골라라♥"
ㆍ오승환 유리와 열애 인정, 디스패치 공개한 데이트 사진 속 BMW X6는 어떤 차?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