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이슬, ‘오늘부터 사랑해’ 촬영현장 공개…반전매력 ‘눈길’

[연예팀] 배우 허이슬이 ‘오늘부터 사랑해’ 촬영장 사진을 공개했다.

4월14일 소속사 마코어뮤즈먼트 측은 KBS2 일일드라마 ‘오늘부터 사랑해’(극본 최민기 김지완, 연출 최지영)에서 극중 양미자 젊은 시절을 연기하며 첫 회 등장한 허이슬의 현장 사진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사진 속 허이슬은 극중 양미자로 변신해 열연하는 모습과 촬영 대기 중 깜찍하게 브이를 그리는 모습이다. 특히 연기 중 몰입하는 모습과 대기 중 깜찍한 모습이 대비가 돼 반전 매력까지 느낄 수 있다.

극중 허이슬은 윤대호(안내상)의 첫사랑이자 동락당의 식모 딸인 양미자의 젊은 시절을 연기하며 사랑하는 남자와 그 집안에서 매몰차게 버림받고 복수를 꿈꾸는 모습을 소화해내고 있다.

한편 ‘오늘부터 사랑해’는 매주 월요일부터 금요일 오후 7시50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마코어뮤즈먼트)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냉장고를 부탁해’ 강예원 “키스 보다 깨무는 게 좋아”
▶ ‘비정상회담’ 타쿠야 “일본, 이제 소매 접기가 화제”
▶ ‘힐링캠프’ 김태원 “오랜 공황장애…15년째 약 먹고 있어”
▶ [포토] 박신혜 '키스를 부르는 입술~'
▶ ‘냉장고를 부탁해’ 정창욱, 43년 대가 이연복 꺾고 승리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