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7일부터 美 샌디에고에서 2015 ASCRS(미국백내장굴절수술학회) 개최
- 아이리움안과, 무통라섹, 코웨이브(각막웨이브프론트), 난시 교정 렌즈삽입술 주제 발표 예정
라식, 라섹부터 렌즈삽입술까지, 아이리움안과 시력교정 해외에 연이어 발표

4월 초, 아시아 태평양 최대 학회 2015 APAO에 초청강연을 진행했던 아이리움안과가 오는 17일 샌디에고에서 개최되는 2015 ASCRS (미국백내장굴절수술학회)에서 시력교정술 노하우를 또 한번 소개할 예정이다.

아이리움안과는 올해 학회에서 무통라섹 수술, 빛 번짐을 예방하는 코웨이브 수술(Co-Wave, 각막웨이브프론트), 렌즈삽입술의 난시교정효과에 대해 실제 임상결과를 바탕으로 발표하게 된다.

아이리움안과는 수술 전부터 시작하는 통증관리가 라섹수술의 통증 경감에 어떤 효과가 있었는지 실제 수술 후 결과를 바탕으로 무통라섹 노하우를 공개한다. 라섹수술의 통증경감 기술로 높이 평가 받고 있는 아이리움안과의 무통라섹은 수술 전 준비단계부터 수술 후 회복과정까지 통증 유발 물질을 억제하는 일련의 관리가 핵심이다. 아이리움안과는 이미 지난해 9월, 중국안과학회에서 ‘아이리움 프로토콜’을 통해 라섹수술의 통증을 줄이고 회복기간을 줄이는 라섹수술 노하우를 전수한 바 있다.

레이저 시력교정술 후 빛 번짐 우려를 낮춘 코웨이브(각막 웨이브프론트) 수술 효과에 대해서도 소개할 예정이다. 수술 후 빛 번짐 및 눈부심을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근시, 난시, 원시와 같은 저위 수차뿐 만 아니라 미세한 굴절이상, 고위수차까지 교정할 수 있는 코웨이브 수술을 통해 진정한 환자 맞춤형 수술을 진행하고 시력의 질을 극대화 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아이리움안과는 이미 지난 해 아마리스1050RS 장비를 이용한 코웨이브 수술을 통해 고위수차 중 ‘코마’수치를 평균(18%)보다 우수한 31.7% 감소시킨 결과를 전한 바 있다.

안내 렌즈삽입술과 관련해서는, 난시교정용 안내렌즈(토릭 알티플렉스)와 일반 렌즈에 LRI(각막윤부 완화 절개) 수술을 함께 시행하는 방법을 두고, 수술 후 난시교정효과를 비교한다. 난시교정 효과는 두 방법 모두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었으나 LRI수술의 경우 절개로 인한 일시적인 건조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아이리움안과 최진영 원장, 강성용 원장은 이미 지난 가을, 연세대 의과대학과 공동으로 아쿠아ICL의 생체 내 움직임을 규명하여 미국 SCI급 논문지 AJO에 채택되고, 유럽학회에서 공식 발표하여 렌즈삽입술의 새로운 안전기준을 국제적으로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은 바 있다. 또한 매년 국제 학회를 통해 꾸준히 한국의 의료수준을 알리는데 기여하고 있다.

한편 아이리움안과는 각막 웨이브프론트 분야에서 국내 유일 ‘아마리스 코웨이브 레퍼런스센터’로 지정되어 환자 별 맞춤시력교정을 시행하고 있으며, 세계적인 안내렌즈제조사인 네덜란드 옵텍과 원추각막 치료기술을 보유한 미국 아베드로사의 의학자문을 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