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박혁권 “최민수 성대모사로, 입시시험에서 떨어져…”폭소

[연예팀] ‘컬투쇼’ 박혁권이 최민수 성대모사를 한 사연을 털어놨다.

3월2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의 ‘동네형들’ 코너에는 박혁권과 뮤지가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혁권은 DJ 김태균과 서울예대 동기임을 밝혔다. 하지만 “1년 재수를 해 김태균보다 한 살이 많지만 동기가 됐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박혁권은 “학원 같은 걸 안 다니고 시험을 쳤다”며 “대사는 정확히 기억 안 나지만 연극 ‘햄릿’의 대본을 받았다. 당시 유행했던 최민수 씨 말투로 대사를 했던 기억이 난다. 그래서 재수를 했다”라고 밝혀 웃음을 더했다.

한편 박혁권은 최근 종영된 SBS 월화드라마 ‘펀치’에서 조강재 역할을 맡으며,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사진출처: SBS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영상 캡처)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홍은희, 동안 미모 과시…변함없는 여신 외모 ‘눈길’
▶ 경리, 치명적 매력 과시…강렬한 레드립 ‘시선집중’
▶ 오상진, 출근 인증샷 공개…훈훈한 외모 ‘여심 흔들~’
▶ [포토] 서우 '태극기 달고 런던가요!'
▶ 김준수, 아시아 투어 연습 현장 사진 공개…팬들 기대감 UP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