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혁권, ‘무도’가 발굴한 新 예능샛별…‘아이혁맨’ 탄생

[연예팀] 배우 박혁권이 혹독한 예능 입문기를 통해 예능 신스틸러로 거듭났다.

2월21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박혁권이 출연해 온화한 미소 속 감춰진 예능 히어로의 모습을 보여 실시감 검색어 1위를 장악했다.

이날 박혁권은 방송 초반 다소 덤덤하고 문득문득 내뱉는 단답식 말투로 예능 적응에 힘들어 보였지만 이후 통나무 베게 싸움에 들어서자 숨겨왔던 야수본능을 드러냈다.

박명수에게 베게 선방을 맞은 박혁권은 일순간 살벌한 표정으로 변하더니 무차별한 공격을 퍼부었다. 또한 드라마를 찍듯 몰입하는 모습이 최근 종영한 드라마 ‘펀치’ 속 악명 높은 검사 조강재를 떠올리게 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박혁권은 게임이 시작하면 불 같은 공격성으로 상대편을 제압하다가도 게임이 끝나면 사랑 가득한 온화한 미소를 보이는 극강의 반전매력을 선보여 마치 ‘지킬 앤 하이드’ 속 지킬 박사를 연상케 했다.

지난해 ‘별바라기’이후 생애 두 번째 예능 출연인 박혁권은 수줍은 싱글남에서 예능건달로 확실한 이미지 변신에 성공했다. 그 뿐 아니라 종 잡을 수 없는 솔직 담백한 매력으로 예능 늦둥이의 역할까지 톡톡히 해냈다.

드라마 ‘펀치’로 얻은 명품배우 타이틀에 더해 예능 기대주 타이틀까지 얻게 된 박혁권, 뛰어난 연기실력과 의외의 예능감으로 앞으로 어떤 행보를 걷게 될 지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 시키고 있다.

한편 대세남 박혁권이 특급 게스트로 출연하는 MBC ‘무한도전’의 ‘무도 큰 잔치’편은 28일 오후 6시25분에 2부가 방송된다. (사진출처: MBC ‘무한도전’ 방송 캡처)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토토무’ 유재석, 노홍철 음주운전 언급 “설마 했다”
▶ ‘마녀사냥’ 유세윤 “코 성형? 유상무가 장난 친 것” 해명
▶ 레인보우 김지숙-김재경 “김자매 커플룩 인증샷”
▶ [포토] 수현 '여신이 따로 없네~'
▶ 소유진, 남편 백종원과 알콩달콩 부부애 과시 “제주도 가족여행”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