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기 2년
하나은행장 김병호 10일 취임

김병호 하나은행 부행장(54·사진)이 9일 하나은행장으로 선임됐다.

하나은행은 이날 오후 이사회와 주주총회를 잇따라 개최해 김 행장을 선임했다. 김 신임 행장의 임기는 2년이다.

앞서 열린 하나금융지주 그룹임원후보추천위원회는 행장 후보자 두 명을 면접한 뒤 김 부행장을 단독 후보로 추천했다.

김 신임 행장은 서울 출신으로 명지고와 서울대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UC버클리에서 경영학석사(MBA) 학위를 땄다. 1987년 하나은행 전신인 한국투자금융으로 입사했다.

그는 하나금융지주 부사장을 거쳐 2009년 하나은행 부행장에 오른 뒤 작년 11월부터 행장 직무대행직을 수행했다. 논리적이고 합리적이라는 평을 듣는다.

박한신 기자 hansh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