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주류는 한국과 호주의 자유무역협정(FTA)으로 호주산 와인의 국내 수입 관세가 폐지돼 다음달 1일부터 제품 공급가를 8~15% 인하한다고 20일 밝혔다.

인하 대상은 옐로테일, 펜폴즈, 피터르만, 킬리카눈 등 호주산 와인 4개 브랜드 100여개 제품이다. 대형마트 기준 4만5000원에 판매되던 펜폴즈 쿠눈가힐은 3만8000원으로 15.6%, 옐로테일 쉬라즈 리저브는 4만원에서 3만5000원으로 12.5% 값이 떨어지게 된다.

롯데주류는 지난해 한국에 들어온 호주 와인의 45%(85만병)를 수입했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수입액의 15%에 달하는 관세가 철폐되면서 와인값 인하 요인이 생겼다”고 말했다.

강진규 기자 josep@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