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북콘서트 논란` 황선 구속 돌연 눈물 왜?··영장심사 도중 "두 딸 길러야 한다"



`종북콘서트 논란` 황선 구속



`종북콘서트 논란 황선 구속` 종북 콘서트 논란의 주인공 황선(41) 희망정치연구포럼 대표가 구속됐다.



서울중앙지법 윤강열 영장전담부장판사는 14일 영장실질심사를 거쳐 "소명되는 범죄혐의가 중대하고 재범의 위험성 등에 비춰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이 인정된다"며 영장을 발부했다.



황씨는 지난해 11월 서울 조계사에서 열린 `신은미&황선 전국 순회 토크 문화 콘서트`에서 북한 독재 체제를 찬양하는 발언을 해 재미동포 신은미씨와 함께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로 보수단체로부터 고발됐다.



황씨는 `종북 콘서트` 외에도 인터넷 방송인 `주권방송`을 통해 북한 노동신문 논설을 홍보하는 식으로 북한체제를 찬양·고무하고 이적단체인 `남북공동선언실천연대` 행사의 사회를 보면서 주한미군 철수, 반통일세력 척결 등을 주장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블로그 등에 `김일성 주석의 업적` 등과 같은 이적 표현물을 보관한 혐의도 받고 있다.



황 씨는 전날 오전 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기 전 기자들과 만나 "정상적인 상황이었다면 지난 수년간 반복한 토크 콘서트로 영장까지 청구될만한 일이 아니었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실제로 영장실질심사 도중에는 눈물을 흘리며 "두 딸을 길러야 한다"며 선처를 호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연합뉴스)





종북콘서트 논란 황선 구속 종북콘서트 논란 황선 구속 종북콘서트 논란 황선 구속 종북콘서트 논란 황선 구속


한국경제TV 핫뉴스
ㆍ가인 턱선 실종+후덕해진 허벅지? …과거 19금 화보, 비교해보니
ㆍ힐링캠프 핑클 이효리 성유리…꽉찬 C컵 볼륨 vs 반전볼륨 화보 `헉`
ㆍ로또 1등 당첨자, "자동은 미친짓이야!" 폭로!!
ㆍ추신수, 아버지 5억 안 갚아 구치소 감치..."아들이 추신수인데 갚는다"
ㆍ영턱스클럽 근황 공개, 임성은 스파사업가-성진아 홈쇼핑 PD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