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손은서, “여배우로서 외로움과 공허함을 이겨내는 것이 힘들다”

[패션팀] 순백의 아름다움으로 각색이 담긴 다양한 매력을 흡수한 배우 손은서의 팔색조 화보가 공개됐다. 새침데기일 거만 같은 평소 그의 이미지와는 또 다른 모습을 드러낸 그의 포용력이 돋보여 눈길을 끈다.

네 가지 콘셉트로 진행된 이번 화보에서 그는 청초한 미모를 발산하며 내추럴한 모습을 드러냄은 물론 콘셉추얼한 웨스턴 시크 의상을 소화하기도 하며 도회적인 커리어 우먼의 면모를 담아내기도 했다. 또한 다소 도발적인 올블랙 콘셉트의 변신을 꾀하기도 해 촬영 관계자들을 매료시켰다.

이번 화보에서 그는 콘셉추얼한 올블랙의 카리스마를 담아냈다. 래더 팬츠와 재킷은 물론 메이크업까지 블랙 컬러가 돋보이는 강렬한 스타일을 선보인 것.

이어진 인터뷰에서 손은서는 드라마 ‘완전한 사랑’ 속 김희애를 보며 배우의 꿈을 키워 어리다는 패기 하나로 부딪쳐 데뷔까지 이르렀다는 히스토리를 밝혔다. 힘들고 외롭다는 여배우의 공허함을 오로지 혼자만의 시간으로 잊어버린다는 그.

최근 동성애 소재로 화제가 된드라마 ‘형영당일기’의 구조적 부분이 마음에 들어 출연을 결심하게 되었으며 동성애 코드에 대해서 개인적으로 싫어하는 생각은 없다 밝혔다. 그저 다양한 시도를 할 수 있도록 대중들이 포용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함께 진행을 맡았던 에네스와 진행한 ‘로케이션 인 아메리카’의 불발에 대해서는 사람일이 뜻대로 되는 것 만은 아니지 않느냐며 아쉬움을 전하기도 했다. 되려 “더 힘든 사람도 있을 거다”라며 말을 이었다. 한편 ‘로케이션 인 아메리카’는 에네스 분량 편집 후 2014년 12월23일부터 방송을 시작했다. 함께 진행을 맡은 김지석과는 친하게 지내고 있다고 말했다.

‘각선미 미인’이라는 수식어의 질문에 대해서는 운동과 식이요법, 특히 홈케어를 신경 쓴다고 답했다. 또한 장동건을 이상형으로 뽑으며 나쁜 남자보다는 다정하고 친절한 이상형을 그리기도 했다. 함께 진행했던 의류 촬영 당시 먼저 말을 걸어주고 스탭들을 챙기는 가식 없는 모습에 티브이와 실제 모습이 비슷하다 느꼈다고.

“밀당을 싫어한다. 결혼은 5년 안에 할 수 있으면 좋겠고 아기도 좋지만 일 이 년은 신혼생활을 즐기고 싶다”는 그의 말에서 여자 손은서로서의 작은 바람도 들을 수 있었다.

1월 방송을 앞둔 ‘내 마음 반짝반짝’ 촬영에 한창인 손은서는 장편 드라마인 만큼 가족적으로 돈독해질 것 같다며 같은 학교, 같은 차, 그의 전 매니저가 현 남보라의 매니저라며 남 같지 않은 그를 동생같이 챙겨주고 싶다고 하기도 했다.

드라마 ‘메이퀸’ 촬영 당시 진심으로 상대를 좋아하는 마음을 갖고 진정성을 가지고 연기하자며 조언해준 배우 재희가 가장 기억에 남는 파트너라는 그. 앞으로는 다모의 하지원 같은 ‘남장여자’역에 도전해 보고 싶다고 한다.

시간을 두고 지켜보면서 성장하는 모습을 봐주길 바란다는 그는 마지막으로 2015년 신인상을 통해 ‘노력의 증표’를 받고 싶다는 포부를 드러내며 인터뷰를 마쳤다.

의상: 스타일난다
선글라스: 페이스폰트
주얼리: 엠주
헤어: 까라디 지나 원장
메이크업: 까라디 문현진 원장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fashion@wstarnews.com

▶ 모델들의 겨울나기 프로젝트!
▶ 고은아-예원, 화보 속 스타의 주얼리
▶ 피노키오’ 이종석-박신혜, 맛깔스러운 ‘니트’ 활용법
▶ 스타들의 공항 스타일링 속 ‘루즈핏’을 찾아보자!
▶ 뮈샤, 결혼 예물의 완성은 시계 ‘합리적 예물 시계 구입을 위한 방향 제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