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위안화 직거래시장 개장

최경환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가운데)과 김한조 외환은행장(왼쪽부터), 주장정 주한 중국대사관 경제공사,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권선주 기업은행장이 1일 서울 외환은행 본점 딜링룸에서 열린 ‘원·위안화 은행 간 직거래시장 개장 기념식’에서 개장을 알리는 버튼을 누르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