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중, KBS ‘스파이’ 출연 확정…천재 분석가로 변신

[최송희 기자] JYJ 김재중이 비상한 두뇌의 ‘천재 분석가’로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11월26일 김재중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김재중이 KBS2 금요드라마 ‘스파이’(극본 한상운, 연출 박현석)의 출연을 확정했다. 김재중은 비상한 두뇌를 가진 천재 분석가 캐릭터를 맡아, 이번 작품으로 또 한 번 새로운 연기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스파이’는 이스라엘 드라마 ‘마이스’(MICE)가 원작으로, 전직 간첩인 엄마와 국정원 요원 아들의 이야기를 그린 가족&첩보스릴러. 사랑하는 가족들 사이에서 서로 속고 속이는 스파이전으로, 대중적인 가족극의 형태에 첩보스릴러를 결합한 2040세대 목표의 신개념 드라마다.

극에서 김재중은 천재적 두뇌를 지닌 국정원 대북정보분석관 선우 역을 맡아, 빠른 판단과 냉철함으로 남다른 분석력을 드러낼 예정이다.

또한 엄마 역의 배종옥과 끈끈한 모자(母子)의 정을, 북한 공작원 역의 유오성과는 날카로운 대결을 펼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스파이’는 내년 1월 방송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사진제공: 씨제스엔터테인먼트)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제시카 공식 석상, 소녀시대 아닌 패션 디자이너로 ‘변신’
▶ [w타임머신] 고수-선예-유지태, ★들의 인간적인 모습
▶ 주상욱 성유리 열애 언급 “안성현과 결혼까지 했으면” 응원
▶ [오늘의 컴백] 루시아, 얼어붙은 마음 ‘녹여줘’
▶ ‘유자식 상팔자’ 이하얀, 지저분한 사춘기 딸에 폭발 “썩은 내 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