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뚜기 자세 요가, 힙업에 효과적…동작 방법은?

[라이프팀] ‘유지태 요가’로 불리는 메뚜기 자세 요가가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메뚜기 자세 요가’란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메뚜기 자세 요가는 영화 ‘올드보이’(감독 박찬욱)에서 유지태가 선보여 ‘유지태 요가’로 불린다.

메뚜기 자세 요가는 엎드린 상태에서 이마를 바닥에 대고 다리를 가지런히 붙이는 동작으로 시작한다.

이후 팔을 펴서 손을 넓적다리 밑으로 대고 턱을 바닥에 붙인 상태에서 숨을 마시고 내쉬면서 두 다리를 동시에 천천히 들어올린다. 이 때 몸의 무게는 턱, 가슴, 손목으로 지탱한다. 이러한 자세를 하고 20초에서 30초간 유지한 후 천천히 자세를 푼 뒤 고개를 내리고 휴식을 취한다.

이 자세는 허리와 엉덩이의 군살을 제거하고 힙업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소화에도 좋으며 신장과 허리를 강화시켜준다. 그러나 허리에 무리를 주고 부상을 입을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메뚜기 자세 요가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메뚜기 자세 요가, 저게 가능해?” “메뚜기 자세 요가, 따라하기도 힘들어 보인다” “메뚜기 자세 요가, 유지태 때문에 저 동작 알게 됐지” “메뚜기 자세 요가, 다시 화제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출처: KBS2 ‘불후의 명곡’ 방송 캡처)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9000만 년 전 거북 화석, 자원봉사자 발에 걸려 ‘발견’
▶ 콩코르디아호, 사고 2년 만에 마지막 실종자 주검 발견
▶ 세계 200대 부자, 집계 자산 ‘약 89조6000억 원’ 1위는?
▶ 서울빛초롱축제 개막, 청계천 광장 수놓은 등불 ‘휘황찬란’
▶ 서울광장 초대형 돼지 풍선, “러버덕 보고있나?”…압도적 사이즈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