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총잡이’ 종영, 이준기 “마지막 실감 안 나…감사하고 사랑한다”

[연예팀] 배우 이준기가 ‘조선총잡이’의 마지막 촬영 소감을 전했다.

9월4일 이준기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공식 유투브 채널을 통해 드라마 ‘조선총잡이’의 종영을 기념하는 비하인드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지금까지의 ‘조선총잡이’ 촬영 현장 모습과 마지막 촬영을 앞 둔 이준기의 소감이 담겨있었다.

이준기는 진지한 눈빛으로 연기에 임하는가 하면, NG 후에는 귀엽게 애교를 부리기도 하고, 마지막 촬영을 마치고는 스태프들과 진한 포옹을 나누는 등 다양한 모습을 보였다.

이준기는 영상을 통해 “언제 마지막이 올까 했는데 이렇게 오다니 실감이 안 난다. 극은 종영하지만 시청자 분들의 가슴 한 켠에 오래오래 남는 드라마였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어 “조선총잡이를 사랑해 주신 시청자 여러분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 사랑합니다” 는 소감을 전했다.

이준기의 종영 소감을 접한 네티즌들은 “조선총잡이 이준기, 캐릭터 여운 남아있을 듯” ‘조선총잡이 이준기, 남상미와 잘 어울렸었는데 마지막이라니“ ”조선총잡이 이준기, 그 동안 연기하느라 고생 많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KBS ‘조선총잡이’는 4일 방송에서 박윤강(이준기)이 민중의 영웅으로 거듭나며 헤피엔딩으로 종영됐다. (사진제공: 나무엑터스)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진지희 폭풍 성장, 여배우 포스 물씬 ‘언제 이렇게 컸나?’
▶ [인터뷰] ‘두근두근 내 인생’ 송혜교, 여배우의 민낯
▶ 이병헌 협박, 글램 다희-모델 이지연에…강병규 사건 ‘재조명’
▶ [w뜨는현장] ‘제9회 서울드라마어워즈’ 레드카펫, 이색 드레스 열전
▶ 레이디스코드 故은비 어머니 “우리 은비가 리세 지켜주고 갈 거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